상단여백
HOME 연예 예능
'미우새' 김건모, '리틀 이선미' 등장에 "우리 엄마 같아"

가수 김건모가 자신의 어머니를 똑같이 닮은 ‘리틀 이선미'을 보고 화들짝 놀랐다.

오늘(4일) 일요일 밤 9시 15분에 방송되는 SBS’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는 김건모가 북한이 고향인 어머니에게 음식을 선물하기 위해 탈북녀와 함께 이북음식 만들기에 나선다.

김건모는 평소 김종민과 친분이 있었던 탈북녀의 도움을 받아 이북 요리를 전수받기 시작했다. 김건모의 집을 방문한 탈북녀는 청순한 첫 인상을 보였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거세지는 그녀의 말투에 김건모는 “우리 엄마를 보는 것 같다. 내가 어릴 적에 우리 엄마가 이렇게 혼내셨다.”라고 놀라움을 나타냈다.

또한 계속되는 '리틀 이선미'의 거침 없는 입담과 두 남자를 향한 과격한 표현에 김건모는 “한없이 작아진다. 말을 잘 들어야 할 것 같다.”며 고분고분하고 착한 모습을 보였다. 급기야는 한참이나 어린 ‘리틀 이선미’에게 존댓말을 쓰기 시작해 이를 지켜보는 스튜디오에는 폭소가 터져나왔다는 후문이다.

한참이나 어린 ‘리틀 이선미’앞에서도 어머니의 그림자를 느끼며 순한 양이 되어 버린 김건모의 모습과 이색 이북 요리의 정체는 오늘 (4일) 밤 9시 15분 SBS’미운 우리 새끼’에서 밝혀진다. 

/YBC연합방송  ybctv@daum.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YBC연합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