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문체부, KT·NC 야구장 스마트경기장 조성 지원각각 국고 6억 6000만원 지원…수원 다시점 중계, 창원 실시간 기록 표출 강점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프로스포츠협회와 함께 수원 KT위즈파크, 창원 NC파크마산구장 2개소의 ‘스마트 경기장’ 조성을 지원하고, 29일 수원 KT파크의 시즌 개막전에서 결과를 공개한다. 창원 NC파크 조성 결과는 지난 23일 시즌 개막전에서 발표한 바 있다.

‘스마트 경기장’은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관중에게 다시점 중계와 실시간 경기 기록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구단이 고객 정보를 효율적으로 축적하고 상황 관리·대처(재난 대피 등)를 할 수 있는 경기장을 말한다.

‘스마트 경기장’ 2개소 지원은 2018년 스마트 경기장 구축 공모를 통해 선정됐으며, 각각 국고 6억 6000만 원이 지원됐다. 구단의 자부담까지 포함하면 총 예산은 수원 KT파크는 26억 9300만 원, 창원 NC파크는 21억 1000만 원이다.

수원 KT파크는 중계화면에 잡히지 않는 다양한 각도에서의 화면을 회원 25만 명을 보유한 구단 공식 앱(WIZZAP)을 통해 중계할 수 있는 ‘스마트 경기장’을 조성했다.

아울러 구단은 경기장 내 통합운영실을 구축해 회원 정보, 좌석 점유율, 식음료와 상품 매출 등의 거대자료(빅데이터)를 한눈에 확인하고, 이를 분석해 구단 마케팅 전략 수립과 고객별 맞춤 혜택 제공에 활용할 계획이다.

창원 NC파크는 대형 전광판에 타구 발사각, 비거리, 공회전수 추적 정보(트래킹데이터)와, 출루율 + 장타율(OPS), 잔류(LOB) 등 실시간 경기 기록이 표출되는 ‘스마트 경기장’을 조성했다.

구단은 전광판을 통해 증강현실(AR)을 활용한 관중 참여와 SNS의 응원 참여 영상도 실시간으로 표출하고, 통합운영실에서 재난 상황에 따른 행동 요령을 경기장 전체에 즉각 전파할 계획이다.

창원 구장 정보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올해도 스마트 경기장 4개소 구축 공모를 실시한다”며 “특히 야구 경기장뿐 아니라, 축구·농구·배구 등 다양한 프로스포츠 종목의 경기장에도 스마트 경기장을 조성해 더욱 많은 관중들이 편리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경기를 관람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윤원식 기자  yunws5068@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원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