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부산 남대산에서 산불발생 ... '헬기 동원' 진화에 총력헬기 및 진화인력 신속 투입해 산불피해 최소화 ... 인명피해 없음

부산시 남대산에서 5일 오전 2시 2분쯤 산불이 발생했다. 

불이 난 위치는 기장군 상장안마을 뒤편(장안읍 장안리 산68-1번지)이며 남대산 산불로 헬기 11대(산림청 2대, 소방본부 2대, 경남 임차 2대, 울산 임차 1대, 군부대 2대, 해작사 2대)를 비롯해 2,285여명(공무원과 진화대, 소방인력, 경찰, 의용소방대 등)의 진화인력과 진화장비 2,000여점을 동원하여 현장으로 신속히 투입되어 진화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까지 피해면적은 약 1.5ha로 추정되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주불 진화율은 65% 정도인 상황으로 알려졌다. 

한편, 산불발생 현장이 등산로가 없어 진화에 어려움일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운봉산(반송중학교 인근)에서도 5일 오전 00시 40분쯤 재불이 발생하여 진화차량 6대를 비롯하여 815명의 진화인력이 투입되어 진화 중에 있으며, 재불방지를 위해 진화선을 따라 방화선을 구축을 하는 등 추가 피해가 없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부산시 산림관계자는 "산불확산이 우려됨에 따라 산림 인접 주민들은 산불피해에 대비하여 안전한 곳으로 대피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이진수 기자  ybctv@daum.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