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기업
스마트혁신을 한 눈에…‘월드IT쇼 2019’ 24~27일서울 코엑스…최신 정보통신 기술·제품·서비스 전시 및 체험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최신 정보통신 기술과 제품·서비스를 전시·체험하는 ‘월드IT쇼 2019’를 24~27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의 주제는 ‘SMART INNOVATION’으로 5세대(5G) 이동통신 기술과 이를 응용한 새로운 상품·서비스 등을 전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정보통신산업의 동향과 전망을 공유하는 컨퍼런스·세미나, 혁신적인 정보통신기술을 개발한 우수기업 시상식 등 다채로운 행사들도 열릴 계획이다.

우선, 전시회에서는 SK텔레콤·KT·현대자동차·퀄컴 등 국내외 주요 정보통신 기업 400여개사가 참가해 5G,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스마트시티, 자율주행차 등 최신 정보통신 기술과 제품 등을 선보인다.

또한, 정보통신 혁신을 선도하는 국내 기업을 대상으로 한 정부시상에서 총 10개 기업이 수상할 예정이다.

세계 최초 30TB 용량 SSD제품을 개발해 기존 제품 대비 용량과 성능을 2배 높인 삼성전자의 ‘30.72TB SAS SSD’가 대통령상을 수상하고, 소프트웨어 개발 기업인 비주얼캠프의 ‘VR시선추적 및 시선분석 소프트웨어’가 국무총리상을 받는다.

그 외, ‘해보라(주)’, ‘(주)올림플래닛’, ‘(주)케이티/(주)알티캐스트’, ‘삼성에스디에스(주)’, ‘SK텔레콤(주)’, ‘(주)다비오’, ‘(주)피씨티’, ‘(주)버넥트’가 장관상을 수상한다.

과기정통부는 정보통신 분야 정부 연구개발(R&D)을 통해 개발한 성과물도 전시해 연구성과물의 기술사업화 지원을 위한 전문가 컨설팅, 정보통신 청년인재 채용설명회 등의 부대행사도 아울러 진행할 계획이다.

민원기 과기정통부 2차관은 “정부는 경제·사회 전반에서 5G기반의 지능화 혁신을 통해 신산업과 일자리를 창출하고 국민들의 삶의 질을 제고할 수 있도록 5G+전략을 추진하고 있다”면서 “이번 월드IT쇼는 5G와 연계해 새로운 서비스가 창출되고 우리 제품·서비스가 어떻게 구현되어 우리 삶을 어떻게 변화시킬 수 있을지 전망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성금윤 기자  ybctv@daum.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금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