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영남
지역 건설경기 회복 위해 건설업계와 머리 맞댄다부산시, 13일 오후 「지역 건축산업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 개최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13일 오후 2시 30분 시청 24층 정비상황실에서 건설협회 관계자와 함께 지역 건축산업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는 부산시 도시균형재생국장을 비롯한 대한건설협회 부산시회, 대한주택건설협회 부산시회, 대한전문건설협회 부산시회, 부산광역시건축사회 등 관련 협회장 및 사무처장이 참석한다. 

지역 건축산업 활성화를 통한 지역경기 부양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마련된 이번 간담회에서는 ▲5개 실천과제 및 16개 세부추진과제 ▲재개발 정비사업의 지역업체 참여 유도를 위한 용적률 인센티브 ▲민-관 상생협력 방안 등에 대해 함께 논의할 예정이다. 

시는 이 자리에서 2019년 지역업체 참여 비율 목표치를 85%로 잡고, 현재 역점적으로 추진 중인 ‘인․허가 절차별 지역건설업체 참여 지원’과 ‘지역업체와 상생하는 착한기업 인증제 추진’ 등 정책을 공유한다. 또한 지역업체 참여 인센티브에 대한 업계의 의견을 적극 청취해 건축경기 침체에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간담회는 지역 건설업계의 어려운 점을 공유하고, 이에 대한 해결책을 마련하기 위해 모이는 자리”라면서 “시는 앞으로도 지역건설업체의 수주 확대와 지원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진수 기자  ybctv@daum.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