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의회
하태경 "日, 北에 전략물자 밀수출"민주당 "日 수출 규제 대응에 3천억 원 추경 반영"

일본의 경제보복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더불어민주당은 일본 수출 규제에 대응할 3천억 원 규모의 예산을 추경 심사에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조속한 추경안 처리에 야당의 협조를 거듭 요청했다.

민주당 의원들로 구성된 '일본 경제보복 대책 특위'도 11일 첫 회의를 열었다.

특위에선 앞으로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우리 기업 피해를 최소화할 중장기 대응 방안을 마련할 방침이다.

이런 가운데 오히려 일본에서 전략물자가 북한으로 밀수출됐다는 주장도 나와 파장이 예상된다.

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은 오늘 기자회견을 열어 이런 내용을 뒷받침할 일본 측 자료를 입수했다고 밝혔다.

하 의원은 "전략물자가 대북 밀수출, 북한에 밀수출된 사건이 30여 건"이라며 "북한의 핵개발, 생화학무기에 활용될 수 있는 전략물자들"이라고 밝혔다.

하 의원은 일본이 최근 경제보복 조치의 이유로 우리 정부의 전략물자 북한 반출 의혹을 제기해 왔는데, 결국 억지 주장으로 드러났다면서 부당한 수출 규제를 즉각 철회하라고 주장했다.       

/남성우 기자  nsw8844@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