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환경/건강
민통선 내 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강원도 철원군 원남면의 민통선 내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에서검출

국립환경과학원(원장 장윤석)은 16일 강원도 철원군 원남면 죽대리의 민통선 내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밝혔다.

바이러스가 검출된 폐사체는 10월 15일 오후 2시경 민통선 내 폐사체 수색 작업 중이던 부대원에 발견되었으며, 지난 10월 12일 바이러스가 검출된 지점에서 약 1.4km 정도 떨어진 곳이다.

철원군은 이날 오후 4시30분 경 시료채취 후 군부대의 협조를 받아 표준행동지침에 따라 사체를 매몰한 후 시료를 과학원으로 이송했으며, 10월 16일 오전 10시 경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확진됐다.

정원화 국립환경과학원 생물안전연구팀장은 “이번에 검출된 지점은 기존 검출지점과 위험지역이 유사하며, 멧돼지의 이동을 차단하기 위한 임시 철조망을 설치하고 있다”라며, “민통선과 군부대 출입 시 철저한 소독방역이 이루어지고, 철원군에 주변 민가의 소독 방역조치 등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윤원식기자  yunws5068@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원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