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기업
인천공항공사, ‘안전위험 신고제’ 운영공항의 안전위험을 실시간 신고할 수 있는 제도 마련
인천공항 안전위험 신고 안내 포스터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구본환)는 5일 국민 누구나 인천공항의 안전위험을 인지한 경우 즉시 신고할 수 있는 ‘안전위험 신고제’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공사는 인천공항의 안전 강화를 위해 「만인에 의한 만인의 감시체계가 필수적」이라는 기본인식과 경영철학을 토대로 인천공항의 안전을 이용자 관점에서 보다 세밀하게 챙겨나간다는 방침이다.

인천공항에서 안전과 관련된 위험을 발견한 여객이라면 누구나 카카오톡 채널(인천공항 안전신고), 전화(032-741-2533~4), 팩스(032-741-2550), 이메일(contact@airport.kr)을 통해 안전위험을 접수할 수 있으며, 신고채널은 24시간 운영된다.

인천공항공사는 ‘안전위험 신고제’를 통해 접수된 신고내용에 대해 즉각적인 현장 확인 및 조치를 시행하여 인천공항을 보다 안전한 공항으로 만들어간다는 계획이다.

인천공항공사 석준열 안전혁신실장은 “인천공항을 이용하시는 여객분들의 관점에서 보다 안전한 인천공항을 만들기 위해 ‘안전위험 신고제’를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인천공항공사는 공항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 인천공항을 찾으시는 국민들께 안전하고 편리한 무결점 공항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윤원식기자  yunws5068@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원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