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호남/제주
이상직 예비후보, 코로나-19 방역 '봉사활동'효자동 서곡족구장에서 … “시민들의 안전한 외출에 도움이 되기를”
이상직 예비후보

제21대 총선에서 전주을(효자·서신·삼천)에 출마한 민주당 이상직 예비후보가 서곡 족구장에서 코로나-19 방역 봉사활동에 나섰다.

이상직 예비후보는 3월 들어 따뜻한 기온을 보이자, 그동안 코로나-19로 외출을 자제했던 시민들의 외부활동이 늘어날 것으로 보고, 효자동 서곡족구장 일대에서 코로나-19 방역 봉사활동을 벌였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전북도의회 이병철 의원, 전주시의회 박형배 문화경제위원장, 이윤자 의원 등도 함께 했으며, 서곡족구장을 찾은 시민들과 만나 코로나로 인해 어려워진 경제상황에 대한 의견을 나누기도 했다.

이상직 예비후보는 “우리나라 코로나-19 상황은 일일 확진자 수가 두 자릿수로 떨어졌고, 치료된 분들이 계속 늘어나고 있는 만큼 조만간 진정될 것”이라면서 “감염증 확산을 막기 위한 일정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잘 실천하되, 막연한 공포심으로 인한 지역경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마스크를 잘 착용하고 지역상권을 이용해주자”는 대화를 나눴다.

이어 이상직 예비후보는 “날씨가 따뜻해져 그동안 갑갑했던 시민들의 외출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효자족구장 주변에 대한 방역활동에 나섰다”면서 “시민들의 안전한 외출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이라고 말했다.

전북/이승재 기자  esjabc@naver.com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이승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