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인물동정
[박양우 문체부장관] 프로야구 개막전 현장점검인천에스케이행복드림구장 방역상황 확인 후 관계자 격려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박양우 장관은 5월 5일 오후 2시, 인천에스케이(SK)행복드림구장을 방문해 코로나19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를 격려했다. 

이는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이후 처음으로 개막하는 프로야구 경기 현장을 살펴보기 위한 것이다.

박 장관은 경기장의 방역상황을 집중적으로 확인하고, 한국야구위원회(KBO) 정운찬 총재, 에스케이(SK)와이번스 류준열 대표이사, 한화이글스 박정규 대표이사 등과 간담회를 열어 프로야구 현장에서의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고 철저한 방역을 당부했다.

또한 개막전 사전 행사에 참석해 양 팀 감독에게 꽃다발을 증정하고 프로야구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박양우 장관은 “우리 프로야구가 세계 두 번째로 무관중으로 개막되어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며, “이럴 때일수록 프로야구가 경기 내용과 방역 대응에 모두 모범을 보이고 성공적으로 리그를 운영해 코로나19에 지친 국민들에게 위안이 되고, 우리 프로야구의 국제적 위상이 높아질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윤원식기자  yunws5068@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원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