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뇌물수수 혐의' 유재수 전 부산시 부시장, 1심 집행유예 선고

[YBC연합방송=이종현기자] 금융위원회 국장 재직 시절 업계 관계자들에게 뇌물을 받은 혐의로 구속 기소된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게 유죄가 선고됐다.

서울동부지법 형사합의11부는 22일 오전 뇌물수수 등 혐의로 기소된 유 전 부시장에게 징역 1년 6개월,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

유 전 부시장은 2010년 8월부터 2018년 11월까지 금융위 정책국장, 부산 경제부시장으로 재직하면서 직무 관련 금융업계 종사자 4명에게 4,700만원 상당의 금품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이종현 기자  ybctv@daum.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