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김광현, 빅리그 데뷔 첫승신시내티전서 6이닝 3K 무실점 호투 펼쳐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미국 프로야구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김광현 선수가 메이저리그 데뷔 첫 승을 달성했다.

김광현은 미국 세인트루이스의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신시내티 레즈와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동안 안타 3개만 내주고 삼진 3개를 잡아내며 무사사구, 무실점 호투를 펼쳤다.

첫 퀄리티스타트(선발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를 달성한 김광현은 팀이 3대 0으로 앞선 7회 초 승리투수 요건을 갖추고 존 갠트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경기가 그대로 세인트루이스의 3대 0 승리로 끝나면서 김광현은 메이저리그 3번째, 선발로는 2번째 등판 만에 첫 승리를 따냈다.

시즌 평균자책점(ERA)은 3.86에서 1.69로 대폭 끌어내렸다.

개막전을 마무리로 시작했던 김광현은 팀 동료들의 줄 부상 속에 선발로 보직을 변경했고, 지난 18일 선발 데뷔전(3⅔이닝 1실점)을 성공적으로 치렀다.

선발로 첫 테이프를 잘 끊은 김광현은 선발 두 번째 등판에서 완벽에 가까운 투구로 드디어 첫 승 달성에 성공했다.

 

/YBC연합방송  ybctv@daum.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YBC연합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