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함께사는세상
전기안전공사, 어려운 이웃과 추석 먹거리 나눔행사지역생산품으로 구성된 식품꾸러미 150상자 취약계층에 전달 예정
조성완 한국전기안전 공사 사장(우)과 세이브더칠드런 서부 지부장(좌)이 22일 전북혁신도시 본사에서 취약계층 식품꾸러미 전달식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제공=전기안전공사)

[YBC연합방송=김재호 기자] 조성완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은 올 추석에도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들을 찾아 나선다.

한국전기안전 공사와 비영리 구호단체인 세이브더칠드런 서부지부는 22일 전북혁신도시 본사에서 ‘취약계층을 위한 식품꾸러미 전달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에 이어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전북지역 취약계층 어린이 가정에 먹거리 등 구호물품을 나누기 위해서다.

식품꾸러미 등 구호품은 지역 아동복지기관 등의 추천을 받아 24일부터 도내 약 150개 취약계층 가정에 전달할 예정이다.

조성완 사장은 "올 추석은 특히 코로나 장기화로 어려운 이웃들의 절망감이 더 클 것"이라며, "작은 꾸러미 안에 공동체의 따뜻한 정과 응원의 마음이 함께 담겨 전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 "식품꾸러미에는 재래김과 누룽지, 검은콩볶음 등 도내에서 생산한 제품 10여 가지가 담겨 있다"며 "여기에는 소비 침체로 발을 구르는 지역 소상공인의 손도 함께 잡아 주자는 뜻도 담겨 있다"고 말했다.

/김재호기자  kh739@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