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ODAY이슈
'젊은이의 양지' 배우 이지은 자택서 숨진 채 발견

1990년대 인기 드라마 '젊은이의 양지'에 출연했던 배우 이지은(52)이 어제(8일) 오후 8시쯤 서울 중구의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 등에 따르면 "이 씨가 연락을 받지 않는다"는 지인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해 발견된 것.
 
이 씨는 함께 지내던 아들이 군에 입대한 후 홀로 생활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1994년 SBS 프로그램 '좋은 아침입니다'에서 모델로 데뷔한 이 씨는 영화 '금홍아 금홍아'로 제16회 청룡영화제와 34회 대종상영화제에서 신인 여우상을 받았고, 1995년에는 드라마 '젊은이의 양지'에 출연해 대중들에게 이름과 얼굴을 알렸다.

한편, 경찰은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망 원인을 규명할 방침이다.
   
  

 

/이재희 기자  ybctv@daum.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