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호남/제주
전주시, 고졸 청년 취업역량 강화한다올 연말까지 (사)캠틱종합기술원과 함께 고졸학력 청년 취업연계 지원사업 추진
전주시청

전주시가 고졸 청년들의 취업 역량을 강화한다.

시는 최근 고용노동부의 ‘2021년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올 연말까지 국비 2억3500만 원을 투입해 ‘고졸학력 청년 취업연계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0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지역 내 고졸 청년들을 기업의 인재상에 적합한 구직자로 육성하기 위한 것으로, (사)캠틱종합기술원이 수행한다.

(사)캠틱종합기술원은 최종학력이 고등학교 졸업인 만 19~34세 미취업 청년 총 50명을 모집해 △구직희망 직무조사 △취업 기본교육 △전문가 컨설팅 △기업재직자 1대1 멘토링 △취업장려금(월 50만원)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시는 이번 교육을 통해 고졸 청년들이 취업역량을 강화해 양질의 일자리를 찾을 수 있도록 돕고, 기업은 수요에 맞는 인재를 채용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봉정 전주시 일자리청년정책과장은 “이번 사업이 열악한 취업 환경에 있는 고졸 청년과 구인난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모두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북/이승재 기자  esjabc@naver.com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이승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