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청/강원
천안시,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 보장을 위한 첫발!건강한 지역먹거리 순환체계 ‘천안형 푸드플랜 구축사업’ 착수

천안시는 시민 먹거리 기본권 보장과 성공적인 먹거리 종합전략 수립을 위해 ‘천안시 푸드플랜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를 1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었다고 밝혔다.

푸드플랜은 지역 먹거리 생산·유통·소비·폐기의 전 과정을 연계해 시민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농업인에게는 소득보장과 일자리 창출 등 지역순환경제를 실현하는 먹거리 종합전략이다.

시는 이번 연구용역으로 지역 먹거리 현황을 정확히 파악해 통합적인 푸드시스템을 구축하고 지속가능한 지역의 먹거리 종합전략을 수립할 계획이다.

앞으로 8개월간 진행되는 연구용역을 통해 △먹거리 실태조사 △푸드플랜 실증연구 △천안시 푸드플랜 비전·기본방향·세부 실행전략 설정 △천안시 푸드플랜 거버넌스 운영 등 지역실정에 맞는 푸드플랜 실행방안을 발굴하고 구체적인 사업계획을 수립하게 된다.

또 푸드통합지원센터 건립을 위해 관련 조례를 제정할 계획이며, 올 연말에는 지역의 자원 현황 등을 파악해 정부의 ‘푸드플랜 패키지 지원 사업’에 공모하는 등 먹거리 정책을 적극적으로 펼친다는 방침이다.

이날 소비자단체, 생산자단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보고회에서는 천안시의 먹거리 이슈를 발굴해 먹거리로 소외받는 시민들이 없도록 천안시만의 특색 있는 푸드플랜 수립을 목표로 용역을 진행하기로 했다.

성공적인 푸드플랜 수립을 위해 소비자와 생산자, 행정의 유기적인 소통으로 지역 내 생산과 소비를 촉진하는 지역경제 선순환을 구축하는데 의견을 모았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시민과 행정이 함께하는 민관협의체를 통해 천안시민 누구나 소외받지 않고 먹거리를 보장받을 수 있도록 종합적이면서도 지속가능한 천안시의 특색 있는 먹거리 전략을 수립하겠다”고 말했다.

/이경애 기자  ybctv@daum.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