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황희 문체부장관, 한국메세나협회장과 간담회문화예술 후원 활성화, 예술과 기업의 협업 확대 방안 등 논의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왼쪽)이 28일 서울 종로구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김희근 한국메세나협회장을 만나 인사를 나누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YBC연합방송=윤원식기자] 황희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장관은 28일 오후 4시 30분,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한국메세나협회(이하 메세나협회) 김희근 회장과 만나 기업의 문화예술 후원 활성화, 예술과 기업의 협업 확대 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번 간담회는 지난 3월 3일, 김희근 회장이 메세나협회 회장으로 선출된 이후 마련한 첫 자리이다. 

황 장관과 김 회장은 기업의 후원 확대를 위한 제정, 조세, 제도 차원의 유인 강화 필요성, 메세나 협회의 전국적인 연계강화 필요성, 문화접대비 제도 이용의 활성화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황 장관은 “메디치 가문의 적극적인 후원으로 르네상스 시대가 꽃필 수 있었던 것처럼, 기업의 지원이 예술 생태계를 더욱 견고하게 만든다고 생각한다. 또한 예술후원이 기업의 상표(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기업 구성원의 정서적 감수성과 창의성을 높여 기업 역량 강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더욱 많은 기업들이 문화예술 후원에 참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정책을 발굴하는 등 예술과 기업의 협력을 계속 지원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윤원식기자  yunws5068@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원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