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호남/제주
익산시, ‘농기계 임대료 감면 혜택’ 확대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올해 말까지 연장

익산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농가 경영 부담을 줄이기 위해 농기계 임대료 감면 혜택을 확대한다.

시는 이달 말까지 운영하기로 했던 농기계 임대로 50% 감면 사업을 오는 12월 31일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부터 이어진 코로나19로 농촌의 외국인 근로자 부족과 인건비, 생산자재비 급등 등 이중고를 겪고 있는 농가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어주기 위해 이같이 마련했다.

감면대상은 지역의 모든 농업인이며, 함열·동부 농기계 임대사업소 2곳의 임대 농기계 총 578대 기종에 대한 임대료가 감면된다.

이번 혜택으로 앞으로 6개월간 1천9백여 농가에 5천만원 가량의 추가적인 영농경영비 절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정헌율 시장은 “농기계 임대료 감면을 통해 코로나19 경제위기의 긴 터널을 지나온 우리 농가에게 약소하지만 직접적인 도움을 주고싶다”며 “이를 통해 농업인들의 고통이 조금이나마 줄어들고, 농촌경제의 빠른 회복에 기여하기를 염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익산시 농기계 임대사업소는 총 4,846건의 임대실적을 올린 바 있다.

전북/이승재 기자  esjabc@naver.com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이승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