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호남/제주
보성군 웅치면, 휴가철 자연발생유원지 '대청소'

보성군 웅치면에서는 여름 휴가철을 맞이하여 지난 20일 순천국유림관리소와 합동으로 지역의 자연발생유원지 일제 대청소를 실시했다.

이번 대청소는 웅치면 용반리 용추폭포 인근 도로와 계곡 주변에서 실시됐으며, 0.5톤가량의 쓰레기를 수거했다.

환경 보호 캠페인도 병행 추진됐다. 참여 기관 직원들은 막바지 휴가를 즐기고 있는 관광객들에게 유원지에서 발생한 쓰레기 되가져가기, 분리배출 등을 홍보했다.

이형춘 웅치면장은 “아름다운 자연을 즐기기 위해서는 그에 맞는 책임이 필요한데, 무분별한 쓰레기 투기로 환경이 몸살을 앓고 있다.”면서 “함께 힘을 모아준 유관 기관을 비롯한 직원 모두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웅치면은 마을 주민들을 대상으로 농경지, 농로변 배수로 등에 침적된 쓰레기를 마을단위로 일제 수거할 수 있는 쓰레기 일제 수거 기간에 대해서도 홍보를 진행했다. 

/공형옥 기자  ybctv@daum.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형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