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경기
인천시, 365일 24시간 인공지능 기반 지방세 상담서비스 개시인공지능 기술을 이용한 가스터빈 압축기 성능저하 예측 기술 개발

[YBC연합방송=김재호 기자] 이제는 시간과 장소 제약 없이 지방세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 받을 수 있고 상담도 가능해졌다.

인천광역시가 비대면 인공지능 기반 인천시 지방세 쳇봇상담서비스인 '아이미(IME)'를 도입해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지방세 챗봇상담서비스’는 언제 어디서나 온택트 트랜드에 맞는 모바일 등을 이용해 ▲지방세 세목별 안내 ▲편리한 납부제도 ▲부과된 세금․환급금 조회 ▲구제제도 ▲마을세무사 및 세외수입 등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지방세 및 세외수입 등에 대한 궁금한 사항을 채팅창에 키워드 및 간단한 문장을 입력하면 실시간으로 원하는 답변을 받을 수 있는 대화형 문자 상담이 가능해 한층 향상된 세정서비스를 제공한다.

아울러, 국세에 대한 일반적 내용, 도움이 필요한 복지서비스 요청 방법, 코로나19 및 날씨 등에 대한 정보도 제공해 일상생활에서 필요한 기본적인 정보 및 긴급공지 사항도 제공함으로써 시민들께 한걸음 더 다가가는 시스템으로 구축했다.

PC, 스마트폰에서 이용할 수 있으며 인터넷에 '인천광역시 전자고지납부시스템'을 검색해 접속 후 '챗봇상담'을 클릭하면 서비스 제공을 받을 수 있도록 세법개정 사항 등 정보를 현행화했다.

앞으로 민원응대 과정에서 축적되는 데이터를 구축하고 활용해 쳇봇상담 정확도를 높이는 등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업그레이드 할 예정이다.

김진태 시 재정기획관은 “인천시 최초 AI 챗봇서비스 운영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다양한 정보를 더 쉽고 빠르게 접할 수 있고 상담 받을 수 있어 지방세 궁금증 해소 및 납세편의 제공에 따른 선진화된 세정운영을 기대하며, 누구나 사용할 수 있도록 홍보를 강화하고 다양한 디지털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김재호기자  kh739@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