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호남/제주
보성군, 영유아 수막구균성 수막염 무료 예방접종 시행비용 부담이 큰 선택 예방접종 지원 확대… 군민 건강 지킨다

보성군은 오는 15일부터 관내 영유아를 대상으로 수막구균성 수막염 예방접종을 무료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접종대상은 보성군에 주소를 두고 있는 23개월 이내 영유아로 부모(부 또는 모)가 1년 이상 보성군에 주소를 두고 있어야 한다.

접종은 생후 2개월 이후부터 6개월까지 2개월 간격으로 3회, 만 1세 이후에 1회 접종으로 총 4회 실시되며 보건소(☎850-5695)와 읍·면 보건지소에서 접종을 받을 수 있다.

수막구균성 수막염은 진단이 어렵고 빠르게 진행되며 치사율이 높고 심각한 후유증이 남을 수 있는 2급 법정 감염병이다. 예방접종으로 예방이 가능하지만 국가예방접종에서 지원하지 않는 선택예방접종으로 비용 부담이 커서 접종을 망설이는 예방접종이다.

보성군은 영유아 수막구균 수막염 무료 접종을 위해 지난 7월 「보성군 선택예방접종 지원에 관한 조례」 개정을 마쳤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군민의 일상이 통제되고 건강과 안전에 대한 불안감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감염병으로부터 군민의 생명을 보호하고 안전한 보육환경 조성을 위하여 영유아 대상 무료 예방접종을 시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보성군은 감염병 예방과 군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하여 어르신 대상포진 예방접종과 영유아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 등 비용 부담이 큰 선택예방접종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공형옥 기자  ybctv@daum.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형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