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신천지 자원봉사단,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자원봉사 활동 전개소외된 취약계층과 지역 대상으로 방역활동 전개...지역사회 긍정적 좋은 반응 보여
이우랑 신천지 자원봉사단 동대문 지부장과 자원봉사 단원들이 코로나 방역활동을 실시하고 있다./YBC연합방송=김재호 기자

[YBC연합방송=김재호 기자] 신천지 자원봉사활동 동대문지부는 9월 초부터 코로나 확진자 2,000명 웃도는 요즘 방역망을 지키고 소상공인과 소외된 이웃 챙기기 위해 매주 방역봉사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번 자원봉사 활동 행보는 동대문구의 제기동, 용신동, 이문동 등 주변 상가와 소외된 취약계층과 지역을 대상으로 방역 활동을 전개해 나가고 있다.

신천지 동대문지부의 코로나 예방 봉사활동은 최근 델타 변이 바이러스 확산 등으로 인해 시민들의 불안한 감과 공포감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실시하고 있어 많은 시민으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동대문 한 소상공인은 "추석을 앞두고 평소보다 시장이 활기를 되찾아가는 느낌이 들어 좋으나 한편으로는 코로나 확산 때문에 걱정도 된다"고 말했다.

그러나 신천지 자원봉사자들의 적극적인 방역 활동 등으로 동대문 소상공인들이나 이곳 시장을 찾아오는 손님들의 걱정을 덜 수 있게 하고 안심하고 물건을 살 수 있도록 해줘 너무나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우랑 신천지 자원봉사단 동대문지부장은 끝이 보이지 않는 코로나 19와의 싸움에서 소상공인들과 소외된 취약계층의 힘든 마음을 조금이라도 덜어주고 싶은 마음에서 봉사활동을 하게 되었는데, 코로나 방역을 위해 시장을 방문할 때마다 소상공인들께서 우호적인 태도로 맞아주시니 오히려 힘이 된다고 소감을 밝혔다.

아울러 이우랑 지부장은 지속해서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인 모두가 어려움을 이겨내도록 코로나 예방 방역 활동 등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김재호기자  kh739@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