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수어, 세상을 바꾸는 또 하나의 언어!’서울시, 제16회 수어문화제 개최

[YBC연합방송=박남수기자]  서울시가 수어 보급 및 저변 확대, 농(聾)문화에 대한 이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사회통합을 목적으로 11월 26일(금) 오후 2시 ‘제16회 서울특별시 수어문화제’를 개최한다. 이는 서울특별시농아인협회 유튜브 채널을 통해 볼 수 있다.
 
서울시가 지원하고 서울특별시농아인협회가 주관하는 수어문화제는 매년 9월 광화문광장에서 개최되었으며 문화적 소수자인 청각언어 장애인들의 공연문화 활성화와 함께 비장애 시민들도 문화체험을 하며 공감할 수 있는 나눔의 장이다. 
 
이번 수어 문화제는 코로나19로 인하여 온라인을 통해 개최된다. 약 2,000여 명의 시민이 온・오프라인으로 함께할 예정이며, 서울특별시 농아노인회 부회장으로서 당사자들의 사회참여 활동 증진과 권익 향상에 이바지한 송관순 씨 등 시민 5명에 대한 서울특별시장상 수여도 이뤄진다. 

2015년부터 서울특별시 농아노인회 부회장으로 재임하며 청각‧언어장애 어르신들이 일상에서 겪는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힘써 온 송 씨는 지역사회와의 연계를 통한 장애인식 개선 및 권익신장에 헌신하고 있다. 

이어 본 행사에서는 은평구립 산새소리 어린이집, 서울농아노인회, 용산구 거리예술단, 개인 참가자 등이 참여하여 ‘수어문화경연 대회’를 진행한다. 수어 노래, 연극, 웅변 등으로 구성된 문화경연 무대는 농문화에 대한 긍정적이고 희망적인 메시지를 전달할 전망이다. 

이 밖에 샌드 아티스트 J작가가 샌드아트 공연으로 수어문화제의 포문을 열고, 태권도 퍼포먼스 그룹 K타이거즈와 비보이팀 다원즈 등이 수어문화경연을 축하하는 무대를 펼친다. 
 
이번 수어문화제는 비대면으로 진행되는 만큼 기존 장애 인식개선의 일환으로 진행되었던 체험 부스 등은 온‧오프라인 영화관람으로 대체되었다.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배리어프리 barrier free : 고령자나 장애인들도 살기 좋은 사회를 만들기 위해 물리적·제도적 장벽을 허물자는 운동.

버전의 단편영화 ‘여보세요’는 영화 ‘기생충’에서 국문광 역으로 열연하며 전 세계의 주목을 받았던 배우 이정은씨가 주연을 맡았다. 자막과 수어를 통해 농인에게는 수어로 영화를 볼 수 있는 즐거움을, 청인에게는 수어를 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오프라인 영화 ‘코다(CODA:농부모 사이에서 태어난 청인 자녀)’는 실제 농인 배우가 출연하여 감동을 선사한다. 당사자에게는 미국수어(ASL)를 보는 즐거움을, 비장애인에게는 농가정에 대해 엿보고 이해하는 장이 될 것이다. 

홍남기 서울시 복지정책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제16회 수어문화제가 온라인으로 개최되지만, 많은 서울 시민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이번 수어문화제 행사를 통해 잠시나마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는 기회를 비롯하여, 농인 문화를 이해할 수 있는 장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박남수기자  pns111300@naver,com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남수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