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서울시, 독립영화축제 '서교필름위크' 10~12일 개최

[YBC연합방송=박남수기자]  서울생활문화센터 서교는 오는 12월 10일(금)부터 12일(일)까지 독립영화축제 '2021 서교필름위크'를 개최한다. 

'2021 서교필름위크'에서는 ‘일상 속에서의 작은 성취와 성장’을 주제로 생활문화센터 서교 공연장에서 총 8편의 독립영화를 상영한다. 

영화상영 후에는 ‘영화와 나의 변화’를 주제로 관객과의 대화(GV)가 베를린국제영화제 대상, 백상예술대상 감독상, 작품상, 시나리오상 등을 수상한 독립영화 《벌새》를 포함 《보희와 녹양》,《오목소녀》등과 여러 영화제에서 좋은 반응을 얻은 단편영화가 상영될 예정이다.

이번 영화제에서는 각 영화 상영 후 ‘영화와 나의 변화’를 주제로 감독이 직접 출연하여 관객과의 대화를 진행한다. 

시간이 흘러감에 따른 영화와 자신에 대한 생각의 변화를 이야기 나눈다. 

관객질문(‘지금쯤, 영화에게 묻고 싶어진 것들’)을 사전 취합해 상영 당일 감독에게 전하여 그에 대한 답변을 듣는다. 

뿐만 아니라 축제 기간 내 포토월과 관객 참여 이벤트가 펼쳐져 보다 풍성한 영화제를 만끽할 수 있다.

행사관련 일정표 및 참여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생활문화센터 서교 인스타그램(@seogyo.culture.center) 혹은 홈페이지(seogyocenter.or.kr)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참여신청은 홈페이지(seogyocenter.or.kr)에서 가능하며 방역패스제 적용으로 접종완료자, PCR검사 음성 확인자, 접종예외자만 입장할 수 있다. 

백운석 서울시 문화정책과장은 “연말을 맞이하여 시민들이 한해를 돌아보고 일상의 의미를 다시 생각해 볼 수 있는 영화제를 준비했다”며, “다양한 영화와 행사에 참여하며 일상 속 활력을 충전하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남수기자  pns111300@naver,com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남수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