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방
제19차 아시아안보회의 계기 한-캐나다 국방장관회담 개최
이종섭 국방부 장관이 10일 오전, 싱가포르에서 열린 제19차 아시아안보회의(일명 '샹그릴라 대화') 계기로 애니타 아난드(Anita Anand) 캐나다 국방장관과 양자회담을 실시하는 모습
이종섭 국방부 장관이 10일 오전, 싱가포르에서 열린 제19차 아시아안보회의(일명 '샹그릴라 대화') 계기로 애니타 아난드(Anita Anand) 캐나다 국방장관과 양자회담을 실시하는 모습

[YBC연합방송=윤원식기자] 이종섭 국방부 장관은 6월 10일 오후, 싱가포르에서 열린 제19차 아시아안보회의 (이하 ‘샹그릴라 대화’) 계기에 애니타 아난드 (Anita Anand) 캐나다 국방장관과 양자회담을 개최하고 한반도 및 역내 안보 정세, 양국 간 국방협력 방향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 장관은 양국이 1963년 수교한 이래 캐나다는 전략적 동반자이자 전통적 우방국이라고 하고, 특히 캐나다가 6·25전쟁 참전국 중 세 번째로 많은 병력을 파병한 국가로 그간 한반도의 평화와 발전을 위해 많은 기여를 해 준 데 대해 감사함을 표시했다.

이 장관이 최근 한반도 정세에 대해 설명한 데 대해, 아난드 장관은 캐나다는 유엔 대북제재의 충실한 이행 등의 방식을 통해 한반도 평화에 기여해 오고 있다고 하면서, 캐나다는 앞으로도 한반도에서의 평화 구축을 위한 필요한 협력을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아난드 장관은 캐나다는 인태지역 내 보다 적극적인 관여를 희망하고 있으며, 특히 이번 가을 경 캐나다의 인태전략을 발표할 것이라고 한 데 대해, 이 장관은 우리 정부도 인태전략을 구상중임을 설명했다.

이 장관은 한국과 캐나다는 자유, 민주주의, 시장경제주의 등 가치를 공유한 유사입장국인 만큼, 캐나다의 역내 안정에 대한 기여 의지를 평가하고, 이와 관련하여 금년 9월 개최될 서울안보대화에 아난드 장관이 기조연설자로 방한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대해, 아난드 장관은 사의를 표하고 적극 검토해 보겠다고 했다.

한편, 양 장관은 우크라이나 정세 안정화를 위해 한국과 캐나다가 양자 및 다자회의 등 계기를 통해 협력해 나가기를 희망했다. 

/윤원식기자  yunws5068@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원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