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의회
남인순 의원, 국회 정개특위 위원장 선출여야 간사에 국민의힘 김상훈·민주당 전재수
더민주당 남인순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장이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치개혁특별위원회 전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왼쪽부터) 국회 정개특위 전재수 간사, 남인순 위원장, 김상훈 간사

[YBC연합방송=윤원식기자]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국회의원(서울송파구병, 보건복지위원)이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 위원장으로 선출되었다.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이하 정개특위)는 18일 첫 전체회의를 개최하고, 위원장에 남인순 의원, 간사에 전재수(더불어민주당)·김상훈(국민의힘) 의원을 선출했다. 

이번 정개특위 위원은 민주당 소속 8인, 국민의힘 소속 8인, 정의당 소속 1인으로 총 17인이며, 활동기한은 2023년 4월 30일까지이다.

여야 원내대표 합의로 정해진 정개특위 논의안건은 ▲법사위 체계·자구 심사 권한 폐지 검토 ▲국회의장단(후반기) 선출 규정 정비 ▲예산·결산 관련 심사기능 강화 ▲상임위원장 배분 방식 ▲상임위원회 권한·정수 조정 ▲국회의원 이해충돌방지제도 보완 ▲교육감 선출방법 개선 ▲연동형 비례대표제 개선 ▲지역당(지구당) 부활 ▲선거운동에 대한 규제 중심의 공직선거법 개선 ▲기타 여야 간사간 합의한 사항이다.

남인순 의원은 “국민이 걱정하는 정치가 아니라 힘 없는 사람에게 힘이 되고, 정치·경제·사회 양극화를 극복하며 국민통합을 이룰 수 있는 정치시스템과 정치문화를 만들고 싶다”며, “정치의 변화가 다음 세대에게 희망을 안겨줄 수 있도록 진득하고 성실한 논의를 시작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남인순 의원은 국회시민정치포럼(19대~21대)·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 등을 통해 참여민주주의와 시민정치 활성화를 위한 제도 개선방안을 연구하고, 국회와 시민들의 정책적 소통을 위해 뛰어왔다.

/윤원식기자  yunws5068@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원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