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방
ADMM-Plus 계기 한-호주 국방장관회담 개최이종섭 국방부장관, 인태지역 내 가치공유국 간 국방·방산 협력 강화 논의

[YBC연합방송=윤원식기자] 캄보디아 시엠립에서 열리고 있는 제9차 아세안 확대 국방장관회의 (ADMM-Plus)에 참석 중인 이종섭 국방부장관은 11월 22일 오전 (현지시간) 리처드 말스 (Richard Marles) 호주 부총리 겸 국방부장관과 장관회담을 개최하고, 역내 안보정세를 포함한 양국 주요 국방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양국 장관은 지난 6월 제19차 아시아안보회의 (샹그릴라 대화) 계기에 이어 8월 이 장관의 호주 방문 시에도 장관회담을 개최한 바 있다.

양 장관은 지난 6월 NATO 정상회의 계기에 한호 양국 정상이 양국 간 협력 확대 필요성에 공감한 데 주목하면서, 국방분야에서도 금년에만 세 차례의 장관회담을 개최함으로써 형성된 양국 국방장관 간 상호신뢰를 바탕으로 국방․군사분야에서의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양 장관은 최근 변화하는 안보환경에 대처하기 위해 양국이 국방전략문서를 성안 중인 데 주목하면서, 한국의 「국방혁신 4.0」과 호주의 「국방전략검토(Defense Strategic Review)」작성과정에서 양국 간 긴밀한 공조를 통해 미래지향적 협력방안을 강구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양 장관은 ▲국방․군사분야에서의 인적교류 활성화 ▲양자 또는 다자 연합훈련의 빈도와 수준 제고 ▲양국 군간 상호운용성 증진을 위한 방산분야에서의 협력 확대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기로 했으며, 연합훈련 및 국방과학기술 협력을 위한 제도적 기반도 함께 마련해 나가기로 했다.

한반도 정세와 관련하여, 양 장관은 북한의 핵․미사일 능력 고도화와 도발이 한반도는 물론 지역과 세계의 평화와 안정에 위협이라는 점에 공감하고, 최근 북한의 빈번한 미사일 발사와 ICBM 발사를 강력히 규탄하면서, 북한이 이를 포기하고 대화의 장으로 복귀하도록 하기 위한 국제사회의 의지를 결집해 나가기로 했다.

마지막으로, 이 장관은 북한의 최근 ICBM 발사와 관련하여 유엔안보리 회의 이후 발표된 ‘대북규탄 공동성명’에 호주가 적극 동참해준 데 사의를 표명했다.

 

/윤원식기자  yunws5068@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원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