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기업
듣고, 보고, 느끼는 실감콘텐츠, 이제 인천공항에서 즐긴다인천공항, 실감콘텐츠 미디어 전용 전시관 ‘VIVID SPACE’ 개관
인천공항 실감 콘텐츠 미디어 전용 전시관 ‘Vivid Space’ 개관식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이 축사를 발표하고 있다.
인천공항에 새롭게 개관한 실감 콘텐츠 미디어 전용 전시관 ‘Vivid Space’에서 관람객들이 전시관 콘텐츠 ‘Dream Flight’를 체험하고 있다.

[YBC연합방송=윤원식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김경욱)는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교통센터 지역에 실감콘텐츠 미디어 전용 전시관인 ‘VIVID SPACE’를 개관했다고 2일 밝혔다.

‘VIVID SPACE’는 교통센터 내 유휴공간(기존 영화관)을 리모델링하여 조성되었으며, 운영시간은 10:00~19:00이고 무료입장이 가능하다. 전체 넓이 120평(400㎡) 규모로서, 몰입형 콘텐츠 위주의 SPACE 1, 체험형 콘텐츠 전시가 가능한 SPACE 2, 다양한 콘텐츠 홍보를 위한 K-콘텐츠 홍보관으로 구성되며, 인천공항에 특화된 신규 제작 작품(‘Twilight’, ‘Dream Flight’)과 개관 기념 2022년도 우수 성과물 (이지위드의 ‘Breath of Forest’등) 총 20여 종을 전시한다.

이 시설은 인천공항을 이용하는 국내외 여객들에게 대한민국의 우수 콘텐츠를 소개하기 위해 인천국제공항공사(이하 공사)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조현래)이 지난 2월 업무협약 체결 이후 진행된 첫 번째 협업 프로젝트로서 향후 세계 최정상급 수준인 국내 제작 실감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운영될 예정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VIVID SPACE가 위치한 교통센터는 코로나 이전 하루 평균 약 8만 명이 이용하던 공간으로서, 인천공항의 또 다른 문화예술 체험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대한민국 우수 콘텐츠를 제작 지원하는 한국콘텐츠진흥원과 지속적으로 협업하여 인천공항을 대한민국 대표 K-컬처 플랫폼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윤원식기자  yunws5068@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원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