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한국, 나이지리아 꺾고 4강행연장 전반 5분에 터진 최석현의 헤더 결승골로 1-0 승리
4일(현지시간) 오후 아르헨티나 산티아고 델 에스테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8강전 한국과 나이지리아의 경기에서 1:0 승리를 거둔 대한민국 대표팀이 기쁨을 나누고 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한국이 나이지리아를 꺾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김은중 감독이 이끄는 U-20 대표팀은 5일(한국시간) 아르헨티나 산티아고 델 에스테로 스타디움에서 열린 나이지리아와의 U-20 월드컵 8강전서 연장 전반 5분에 터진 최석현의 헤더 결승골로 1-0 승리해 4강에 올랐다.

정규 시간은 나이지리아의 우세 속에 진행됐다. 나이지리아는 빠른 스피드, 탄탄한 피지컬을 앞세워 대표팀을 괴롭혔다. 대표팀은 전반 30분까지 슈팅을 기록하지 못하고 고전했다.

후반전에도 대표팀이 간간히 공격에 나서봤으나 나이지리아 수비를 뚫지 못했고, 나이지리아가 경기 주도권을 대부분 쥐면서 힘든 싸움을 펼쳤다.

전·후반 90분 동안 나이지리아의 파상 공세를 무실점으로 버텨낸 대표팀은 연장전에서 승부를 갈랐다. 연장 전반 5분 이승원의 코너킥을 최석현이 헤더로 연결해 선제골을 기록했다.

이후 나이지리아가 계속해서 몰아붙였으나 대표팀은 끝까지 수비 집중력을 유지했고, 최석현의 골이 그대로 결승골이 되면서 승리했다.

이로써 한국은 지난 2019년 대회에 이어 2회 연속 월드컵 4강에 올랐다. 월드컵에서 2회 연속 4강에 오른 건 한국이 아시아 최초다.

한편, 4강에 오른 김은중호는 9일 오전 6시 대회 우승 후보 이탈리아와 결승 진출을 놓고 격돌한다.

/YBC연합방송  ybctv@daum.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YBC연합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