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의회
윤재갑 의원, "농식품부 총 58억 투자한 안심식당 용두사미로 끝나나?"최근 4년간 총 58억원 투자한 ‘안심식당’ 사업이 정부의 지원에서 제외된 것으로 나타나
더민주당 윤재갑 국회의원

[YBC연합방송=윤원식기자]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윤재갑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해남·완도·진도)이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4년간 총 58억원 투자한 ‘안심식당’ 사업이 정부의 지원에서 제외된 것으로 나타났다.

안심식당은 농식품부에서 2020년부터 ‘식문화 개선 사업’으로 시작했다. ▲덜어먹기 가능한 도구 비치 및 제공 ▲위생적인 수저 관리 ▲종사자 마스크 착용 3가지 기준과 지방자치단체에서 추가로 규정한 조건을 지키면 ‘안심식당’ 마크를 표시할 수 있다.

현재(2023년 8월 기준) 전국에서 안심식당으로 지정된 곳은 총 52,092곳으로, ▲경상북도 9,501곳 ▲경기도 5,524곳 ▲충청남도 4,148곳 ▲인천광역시 3,935곳 ▲경상남도 3,931곳 순이다.

외식 업체는 위생적이고 방역이 철저한 업체임을 홍보하고자 적극적으로 안심식당 지정을 추진했다. 안심식당 취소 건수는 2023년 8월까지 총 ▲7,102곳으로 사후관리도 이뤄지면서 제도가 안착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러한 안심식당 사업은 정부가 코로나19 여건 변화에 따라 사업 필요성이 저하된다는 이유로 2024년부터 정부 지원 목록에서 제외했다.

하지만 안심식당은 외식 업체가 소비자에게 안심하고 먹을 수 있다고 홍보할 수 있고, 소비자는 이를 신뢰하고 방문해 외식을 즐길 수 있다.

코로나19만을 위했던 방역과는 별개로, 국민의 건강과 직결된 위생 측면에서 생각한다면 지속해야 하는 사업이다.

윤재갑 의원은 “식문화 개선을 위해 시작한 사업이 4년 만에 용두사미로 끝날 위기에 처했다”며 “국민의 건강권을 지키기 위해서라도 정부가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윤원식기자  yunws5068@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원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