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호남/제주
전주시 청소년들, 따뜻한 겨울나기 물품 후원기전중·서중 ‘Happy 아이 Net 나눔봉사단’, 29일 전주시에 직접 만든 손뜨개목도리 등 물품 전달

전주기전중학교와 전주서중학교 학생들로 구성된 ‘Happy 아이 Net(해피아이넷) 나눔봉사단’은 29일 전주시청을 찾아 취약계층 노인을 위한 손뜨개 목도리와 수제 섬유탈취제 등 후원 물품 100개를 기부했다.

‘Happy 아이 Net’은 교육복지우선지원 중점학교와 사회복지 서비스 유관기관 등이 ‘지역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공동사업을 구축하는 협력체로, 정서적·경제적으로 어려운 학생들이 지역사회 공동체 활동을 통해 성취감과 만족감을 느껴 삶의 주인으로 잘 성장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나눔봉사단’을 운영하고 있다.

효자동 지역 ‘Happy 아이 Net 나눔봉사단’으로 활동 중인 전주기전중학교와 전주서중학교 학생들은 추운 겨울을 앞두고 취약계층 노인들이 따뜻하게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직접 손뜨개 목도리와 천연 섬유탈취제 등 후원 물품을 만들어 기부하게 됐다.

시는 학생들이 기부한 물품을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취약계층 독거노인 가구에 전달할 예정이다.

전주시 관계자는 “전주시민을 위해 따뜻한 나눔을 실천해주신 Happy 아이 Net 나눔봉사단 학생들께 감사드린다”면서 “체험을 통해 이웃과 함께하는 기부의 즐거움을 기억하여 건강하고 행복하게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북/이승재 기자  esjabc@naver.com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이승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