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호남/제주
전주시, ‘페달보조방식’ 전기자전거 구입비 지원올해 페달보조방식(PAS, Pedal Assist System) 전기자전거 구입 지원사업 추진
심규문 대중교통본부장

전주시가 친환경 교통수단인 자전거 이용활성화를 위해 올해부터 전기자전거를 구입하는 시민에게 보조금을 지급키로 했다.

시는 올해 처음으로 ‘페달보조방식(PAS, Pedal Assist System) 전기자전거 구입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시가 전기자전거에 대한 보조금을 지원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공고일 기준으로 전주시에 2년 이상 연속해서 주민등록을 두고 거주해온 만 18세 이상시민이 지원 대상이다.

시는 올해 총 100대를 지원할 예정으로, 구입 보조금은 1가구당 1대에 한정해 구입 금액의 50% 이하로 최대 30만 원을 지원한다. 구체적으로 전기자전거 구입 금액이 60만 원 이상일 경우 30만 원을 지원하고, 60만 원 미만이면 구입액의 50%를 지원하는 방식이다.

지원 품목은 페달과 전동기의 동시 동력으로 움직이며, 시속 25km 이상 주행 시 전동기가 작동하지 않는 ‘페달보조방식(PAS)’인 전체 중량 30kg 미만인 전기자전거이다.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원 대상자로 결정된 이후 전주시와 완주군 내 자전거 판매점에서 구입한 자전거만 구입비용을 지원 받을 수 있다.

단, 전동기 동력으로만 움직이는 스로틀(Throttle) 방식과 파스 및 스로틀 겸용방식의 자전거의 경우 개인형 이동장치로 분류돼 지원 품목에서 제외된다.

신청 기간은 오는 28일부터 3월 28일까지로, 전주시 대중교통과를 방문하거나 등기우편 또는 전자우편으로도 신청할 수 있다.

시는 신청자를 대상으로 오는 4월 중 신청 요건 충족 여부를 검증한 후 전자 추첨을 통해 최종 지원 대상자를 결정하게 된다. 선정 결과는 4월 말 전주시 누리집(www.jeonju.go.kr) 게시 및 개별 통보될 예정이다.

아울러, 시는 부적격자 및 포기자 등을 고려해 예비당첨자 추첨도 병행키로 했다.

지원 사업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오는 14일 이후 전주시 누리집에 게시될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심규문 전주시 대중교통본부장은 “페달보조방식 자전거는 생활형 교통수단으로 활용하기에 적합하다”면서 “자전거 이용 활성화를 통한 자전거의 교통수단 분담률 제고 및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지원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북/이승재 기자  esjabc@naver.com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이승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