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이달의BEST공무원
[전주시 강정수 주무관] 전북도 최우수 징수왕 선정전주시, 2017년 4/4분기 체납지방세 징수실적 최고 인정

전주시 강정수 주무관(43세, 사진)이 2017년 4/4분기 체납세 징수왕 최우수 수상자로 선발돼 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이번 우수직원 선발은 도내 14개 시·군을 대상으로 체납세 징수실적과 우수 징수사례 평가 점수를 합산해 최고 점수 순으로 선발했다.

지난해 8월부터 체납지방세 징수업무를 담당한 강 주무관은 자주재원의 근간이 되는 지방세 세입확충을 위해 남다른 열정으로 징수업무를 추진할 뿐만 아니라 고질 체납자에 대해서는 끝까지 추적하는 현장 활동을 통해 지방 재정확충에 기여했다.

특히, 2017년 한 해 동안 11만 5천여 건에 달하는 납부안내문을 발송해 자진납부를 유도하고, 5000만원 이상 고질체납자에 대하여 출국금지 조치를 했다. 또, 1000만원 이상 고액체납자 209명을 대상으로 명단공개를 실시하는 등 적극적인 자세로 과년도 체납세 55억원을 징수하는 성과를 거뒀다.

김상용 전주시 세정과장은 “징수왕으로 선발된 강정수 주무관은 투철한 사명감으로 맡은 바 소임을 다하는 징수의 달인으로 수상을 축하 한다”며 “이 기쁨을 세금을 성실하게 납부하여 주신 시민들과 함께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17년 한 해 동안 징수왕을 3번이나 수상하였으며, 지방세 징수율이 96.1%로 전년도에 비해 2.1% 상승하여 징수액은 5,745억원으로 376억원 증가했고 체납액은 120억원 줄었다.

잔븍/이승재 기자  esjabc@naver.com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잔븍/이승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