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평창올림픽, 지구촌 최대 겨울축제 될 것”조직위·대한체육회, 올림픽 개·폐회식장서 신년 다짐행사
3일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면에 건설된 개·폐회식장에서 대회 성공개최를 다짐하는 행사가 열렸다. (사진 = 2018평창 동계올림픽대회조직위)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와 대한체육회가 3일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면에 건설된 개·폐회식장에서 대회 성공개최를 다짐하는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선 이희범 조직위원장과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하나된 열정, 하나된 대한민국, 평창! 파이팅!’을 외치며 37일 후 대한민국 평창에서 개최될 축제의 성공을 다짐했다.

이희범 위원장은 “한 달여 앞으로 다가온 평창올림픽은 참가 국가와 선수단, 메달 등 모든 면에서 가장 큰, 지구촌 최대 규모의 겨울 스포츠 축제가 될 것”이라며 “한국의 전통을 가미한 가장 문화적이고, 가장 IT적인 올림픽을 선보이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제 우리 모두의 열정과 완벽한 준비를 통해 가장 멋지고 훌륭한 올림픽이 될 수 있도록 대한체육회와 함께 모든 힘을 쏟겠다”고 덧붙였다.

이기흥 대한체육회 회장은 “평창올림픽을 성공적으로 치러내 대한민국의 저력을 전 세계에 보여줘야 한다”면서 “평창대회가 남북화해와 평화올림픽, 민족동질성을 회복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조직위와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진수기자  ybctv@daum.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수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