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방
국방부 장관, 강원도 최전방 유해발굴현장 방문- “마지막 한 분까지 가족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당부

한민구 국방부 장관은 22일 강원도 양구에 위치한 백석산 유해발굴현장을 찾아 호국영령의 넋을 기리고, 유해발굴에 참여하고 있는 장병들을 격려했다.

백석산은 6·25전쟁 당시 백석산전투가 벌어졌던 격전지로서, 2000년 유해발굴 개시 이후 지금까지 590여 구의 유해가 발굴된 곳이다.

현장을 둘러본 한 장관은 “호국영령의 고귀한 희생을 기억하고 유해를 모시는 일은 마땅히 해야 하는 우리의 본분”이라고 하면서, “마지막 한 분까지 가족 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한 장관은 인근 OP를 방문하여 GOP 경계작전 중인 21사단 장병들을 격려하고 “높고 험준한 산악에서 대한민국을 지킨다는 자부심을 갖고, 어떠한 상황에도 흔들림 없이 완벽한 경계태세를 유지할 것”을 강조했다.

/윤원식 기자  yunws5068@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