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국가대표 김자인, 프랑스 스포츠클라이밍 월드컵 금메달월드컵 159번 참가해 97번 리드 경기에 '30번째 우승'

[YBC연합방송=윤원식기자] 대한민국 스포츠클라이밍 국가대표 김자인(34)이 2023 IFSC 프랑스 샤모니 스포츠클라이밍 월드컵 리드 부문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사단법인 대한산악연맹(회장 손중호)은 한국시간 10일, 새벽 4시 30분경에 열린 9차 월드컵 대회 여자 리드 부문에서 스포츠클라이밍 국가대표 김자인 선수가 리드 여자 결승전에서 43+를 기록하며, 금메달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9일에 펼쳐졌던 예선전에서는 첫 번째 루트 완등했고, 두 번째 루트에서는 35+를 기록하여 6위로 준결승에 진출했다. 준결승에서는 39+를 기록하여 4위로 결승에 진출했다.

이번 9차 월드컵 대회를 포함해 김자인 선수는 총 159번의 월드컵 참가, 97번 리드 경기에 참여했으며 30번째 우승을 했다. 이번 프랑스 샤모니 월드컵에서 한 번의 금메달을 추가로 획득하여 2019년 일본 인자이 월드컵 이후 4년 만에 월드컵에서 메달을 차지했다.

이번 금메달 획득으로 김자인 선수의 올해 파리올림픽 티켓이 걸려있는 스위스 베른 세계선수권과 항저우 아시안게임의 메달 전망을 더욱 밝혔다. 또한 오는 14일부터 15일까지 프랑스 뷔앙송에서 개최되는 IFSC 10차 월드컵 리드 부문에 출전한다.

한편, 여자 리드 경기에 함께 출전했던 서채현(19, 노스페이스·서울시청) 선수는 8위, 남자 리드 이도현(20)은 8위로 대회를 마무리했다.

/윤원식기자  yunws5068@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원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