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함께사는세상
익산 이리감리교회 300만원 기부, 취약계층 난방유 지원

익산시 인화동 소재 이리감리교회(담임목사 안창회)는 20일 인화동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취약계층 난방유 지원을 위해 이웃돕기 성금 300만 원을 전달했다.

이리감리교회는 2020년부터 4년째 정기적으로 창립 주일에 300만 원을 기부하는 등 지역사회와 어려운 이웃을 위한 선교와 나눔을 꾸준히 실천해 오고 있으며, 올해도 창립 74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이웃돕기 성금을 기탁했다.

안창회 목사는 “교회 창립 주일을 맞아 뜻깊은 나눔을 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갑자기 추워진 날씨와 유가 상승으로 겨울나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들이 조금이나마 따뜻한 겨울을 보내시길 바라는 마음이다”라고 말했다.

강병수 인화동장은 “성금을 기탁해 주신 교회와 신도들께 감사드리며 지역 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소중히 전달하겠다”라고 말했다.

난방유 지원 대상자로 선정된 독거노인 한 가구는 “등유 가격이 많이 올라서 전기장판만으로 겨울을 지내야 하나 걱정했는데 올해 겨울은 따뜻하게 지낼 수 있어 감사한 마음이다”라고 전했다.

인화동은 기부받은 금액으로 독거노인 및 취약계층 10가구를 선정해 난방유(등유쿠폰)를 지원할 계획이다.

전북/이승재 기자  esjabc@naver.com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이승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