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PHOTO
한라산 세복수초, 봄소식을 전하다
한라산 복수초가 세봄소식을 전하고 있다(출처=국립산림과학원 난대·아열대산림연구소)
복수초 (출처=국립산림과학원 난대 아열대 산림 연구워소)

[YBC연합방송=김재호 기자] 지난 15일, 한라산 주변 세복수초 자생지에서 첫 개화가 관측됐다.

제주에서만 자생하는 세복수초(Adonis multiflora)는 봄을 알리는 대표적인 식물로 일반적으로 늦은 겨울인 1월 중순부터 개화가 시작된다.

세복수초는 눈 속에서 꽃이 핀다고 하여 ‘얼음새꽃’ 또는 ‘설연화’라고 불리기도 한다.

세복수초 개화가 계절의 변화를 다시 한번 느끼게 한다.

/김재호기자  kh739@hanmail.net

<저작권자 © YBC연합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